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윤종원 기업은행장, 메타버스서 혁신창업기업과 소통 행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기업은행 제공

윤종원 기업은행장이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해 혁신창업기업과 소통에 나섰다.

7일 기업은행은 윤종원 행장이 지난 6일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혁신창업기업 대표와 온라인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메타버스는 현실세계와 같은 사회·문화적 활동을 할 수 있는 가상세계를 의미한다. 기업은행은 메타버스 플랫폼 중 화상으로 실시간 대화가 가능한 ‘게더타운’을 통해 미팅공간과 영업점, 홍보관을 만들어 활용하고 있다.

이날 행사엔 기업은행의 창업육성 프로그램 ‘IBK창공’을 졸업한 라이브 커머스 플랫폼 기업 보고플레이의 류승태 대표와 인공지능(AI) 기반 부동산 데이터·심사 서비스 기업 탱커의 임현서 대표가 참여했다.

윤종원 행장은 메타버스 공간에서 이들과 만나 혁신창업기업 육성·지원, 애로사항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IBK홍보관을 함께 관람했다.

류승태 보고플레이 대표는 “창업초기 IBK의 지원을 통해 회사가 성장하는데 큰 도움을 받았다”며 “메타버스 공간에서 사업에 대한 애로사항을 공유할 수 있는 자리였다”고 말했다.

임현서 탱커 대표도 ‘IBK창공’에 대한 경험과 향후의 비전을 공유하면서 “은행과 기업이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하며 이해를 넓히는 기회가 많아지길 바란다”는 기대감을 표시했다.

이와 함께 윤종원 행장은 메타버스 내 가상의 목포지점을 방문해 영업현장의 의견을 듣는 등 영업점과의 소통을 이어갔다.

윤 행장은 “코로나19 확산 상황에서도 늘 현장에 가까이 있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자리를 마련했다”며 “메타버스 플랫폼을 새로운 소통 방식으로 활용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