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기업은행, 중기대출 잔액 200조원 돌파···점유율 23.02%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기업은행 제공

기업은행은 중소기업 대출 잔액이 지난달 31일 금융권 최초로 200조원을 돌파했다고 1일 밝혔다.

기업은행의 중기대출 잔액은 2012년 3월 100조원, 2018년 9월 150조원을 달성한 이후 약 3년 만에 200조원을 넘어섰다. 또 시장점유율은 23.02%로 100조원 달성 시점 21.73% 대비 1.29%p 상승하며 압도적 1위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기업은행은 코로나19 국면 속에서도 작년 한 해 중기대출 24조원을 지원하기도 했다.

아울러 기업은행은 중소기업 지원확대를 통한 대출자산 성장으로 상반기 1조2143억원의 연결기준 순이익을 올렸고 200만개의 거래 기업을 확보하는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이어가고 있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중소기업 지원이 기업은행의 존재 이유’라는 원칙 아래 국책은행의 소임을 충실히 수행해 왔다”면서 “향후에도 혁신금융과 포용금융을 바탕으로 중기금융의 초격차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