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정혁 기자
등록 :
2020-04-02 16:26

임종석 “문 대통령 철학 아는 고민정 후보가 적격”…광진서 지원 유세

서울 광진을 현장 지원 유세 나서
“개인적인으로 문재인 정부 성공 기원”

·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개시일인 2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사거리에서 더불어민주당 광진을 고민정 후보가 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오른쪽은 지원 유세에 나선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청와대 대변인 출신 고민정 서울 광진을 더불어민주당 후보 유세에 나섰다. 그간의 잠행을 깨고 힘 실어주기에 나선 셈이다.

임 전 실장은 2일 오전 7시 20분쯤 고 후보와 광진 자양사거리에서 40여분간 주민들에게 출근 인사를 하고 선거용 트럭에 올라 지원유세를 했다.

그는 “광진에서 추미애라는 거물 정치인이 떠난 후 새로운 정치와 국민 생활 속에 함께 느끼며 희망을 만들어 가는 정치를 보고 싶어한다”며 “이곳에 발을 디디면 떠나지 않고 아이를 교육하고, 결혼시키고, 광진구민과 함께 뼈를 묻을 ‘광진댁 고민정’이 적격”이라고 치켜세웠다.

반대로 오세훈 미래통합당 후보에 대해서는 “과연 광진에 뼈를 묻고 국민들이 염증을 내는 현실 정치를 극복하는 새로운 정치의 희망을 싹 틔우고자 이곳에 오신 것인지, 아니면 벌써 마음은 콩밭에 가있는지 궁금하다”며 “마음이 콩밭에 가있는 콩밭 정치, 지나가는 사람이 하룻밤 묶어가는 과객 정치라고 이름 붙이고 싶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임 전 실장은 향후 계획에 대해서는 “마음 가는 후보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생각”이라며 “지금은 당의 특별한 직책을 맡지 않고 개인적인 차원에서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기원하는 마음에 최선을 다하려 한다”고 했다.

임정혁 기자 dori@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