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화디펜스, 호주에 1조원대 규모 K-9 자주포 수출한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K-9 자주포 30문, K10 탄약운반장갑차 15대

이미지 확대thumbanil

K-9 자주포. 사진=한화디펜스 제공

한화디펜스가 호주 육군에 한국의 K-9 자주포를 납품한다.

13일 방위사업청과 한화디펜스에 따르면 호주의 방사청 격인 획득관리단(CASG)은 이날 한-호 정상회담을 계기로 호주 캔버라에서 한화디펜스와 K-9 도입 계약을 체결했다.

K-9 자주포는 지난해 9월 호주 육군의 자주포 도입 사업인 '랜드 8116'의 단독 우선협상 대상 장비로 선정됐고, 양국은 계약 조건을 조율해 왔다.

호주 육군은 K-9 자주포 30문과 K10 탄약운반장갑차 15대를 구매한다. 수출 규모는 약 1조원에 이를 전망이다.

이번 계약 체결에 따라 호주는 K-9을 운용하게 된 세계 8번째 국가가 될 예정이다.

한화디펜스 측은 "K-9 자주포를 '파이브 아이즈' 국가에 처음으로 수출하는 것으로, 아시아 국가 중 처음으로 주요 무기체계를 호주에 수출하는 사례이기도 하다"고 설명했다.

'파이브 아이즈'는 미국·캐나다·뉴질랜드·호주·영국으로, 미국 주도의 기밀정보 공유동맹이다.

특히 한화디펜스는 호주 빅토리아주 질롱에 자주포 생산시설을 건립해 현지에서 생산과 납품을 할 계획이다.

호주 육군이 운용할 K-9 자주포는 '사냥꾼'이나 '덩치가 큰 거미'를 뜻하는 '헌츠맨'(Huntsman)으로 명명됐다.

한편, 국방과학연구소(ADD)와 한화디펜스가 개발한 K-9 자주포는 현재 한국 등 7개국이 1700여 문을 운용하고 있고, 현재 이집트와도 수출 협의가 진행되고 있다.

이세정 기자 s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