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농기평, 손쉽게 사용가능한 구제역·AI 신속진단장비 개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종전 ELISA방식보다 높은 민감도, 검출시간은 기존 3시간에서 15분으로 크게 단축
농기평 농식품 R&D 연구개발사업 통해 성균관대 이진기 교수 연구팀 장비개발 성공

thumbanil

바이러스 검출 장비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오병석, 이하 농기평)은 가축질병대응기술개발사업을 통해 축산 현장에서도 구제역과 조류인플루엔자(이하 AI) 바이러스를 신속·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는 장비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종전 ELISA방식의 실험실 검사는 약 2~3시간이 소요되었는데, 이제 축산현장에서도 간단한 진단장비를 활용하여 단 15분 만에 바이러스 검출 여부를 확인할 수 있게 되었다.

의심신고가 접수된 축산농가에서 방역요원이 사용해 온 기존의 현장 신속진단장비는 실험실 검사에 비하여 정확도가 낮은 편이고, 실험실 검사는 의심신고부터 실험실 운반까지도 상당한 시간이 소요되어 방역현장에서 신속한 대응을 하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성균관대학교 이진기 교수 연구팀은 농식품 R&D 연구개발사업을 통해 3년 간 정부연구개발비(7억 원)을 지원받아 실험실과 유사한 민감도로 축산현장에서도 구제역과 AI 바이러스를 신속히 진단할 수 있는 장비개발에 성공하였다.

금번 개발된 진단장비는 실험실에서 진행되는 ELISA 방식보다도 2배 높은 민감도(기존 신속진단 장비 대비 2,000배)를 가지면서도 검사시간은 90% 수준까지 감축(3시간→15분)하였다.
또한, 소형장비로 휴대가 용이하고, 조작이 간편해서 비숙련자도 현장에서 손쉽게 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우리나라에서 주로 발생하는 구제역 3종과 AI 2종에 대한 감염 여부를 진단할 수 있어 그 활용도도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구제역 3종은 FMDV O/BE/2017, Asia1 shamir, Conserved이고 AI 2종은 AIV PB2, H5 등이다.

나아가, 바이러스가 검출되면 감염농장 위치 등의 정보가 GPS 모듈을 통해 모니터링 프로그램으로 실시간 전송되기 때문에 방역당국에서 보다 신속한 방역을 추진할 수 있는 연계시스템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연구팀은 개발 기술의 상용화를 위해 참여기업인 ㈜피앤지바이오메드로 기술이전을 완료하였고 향후 동물용의료기기 허가, 해외특허출원 등의 절차를 거쳐 현장 보급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농기평 오병석 원장은 “가축전염병으로 인한 축산농가의 고통과 사회·경제적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신속한 진단을 통하여 조기에 방역대응을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가축질병에 대한 진단 및 예방 기술개발과 보급을 위해 더 많은 노력과 역량을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호남 강기운 기자 kangkiu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