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SK실트론, 美 웨이퍼 증설 속도···5년간 7천억 투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미 상무부에 투자 자료 제출
7월 3500억 투자 발표 후 2배 늘려

이미지 확대thumbanil
국내 유일 반도체 웨이퍼 제조업체인 SK실트론이 미국 내 웨이퍼 증설을 위해 향후 5년간 6억달러(약 7000억원)를 투자한다.

지난 7월 발표한 미국 웨이퍼 증설 투자비 3억달러(약 3천500억원)보다 2배 늘어난 수준이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SK실트론의 미국 자회사 SK실트론CSS은 최근 미국 상무부에 제출한 서한에서 이 같은 투자계획을 공개했다.

SK실트론 관계자는 “글로벌 반도체 기업들이 자료를 제출한 미 연방관보 사이트에 SK실트론CSS의 투자 계획이 공개 자료로 올라오면서 외부로 알려지게 됐다”고 설명했다.

SK실트론CSS는 반도체 원료가 되는 웨이퍼를 생산한다는 점에서 미국 상무부로부터 공급망 자료 제출 요청을 받았으며, 이번 서한으로 자료 제출을 대신했다.

SK실트론CSS는 서한에서 “전기차 수요가 빠르게 늘어나면서 글로벌 실리콘 카바이드(SiC) 웨이퍼 수요 역시 늘고 있으며 6억달러 투자를 통해 SiC 웨이퍼 생산능력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SK실트론CSS는 SK실트론이 2019년 미국 듀폰 웨이퍼 사업부를 인수해 설립한 미국 자회사로, 미시간주에서 SiC 웨이퍼를 생산한다.

올 상반기 SK실트론은 매출액 8618억원, 영업이익 1197억원을 기록했다.

김정훈 기자 lennon@

관련태그

#SK

#SK실트론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