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화시스템, UAM·위성통신 인력 확충···연말까지 100여명 채용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원웹 발사 로켓 개념도. 사진=한화시스템 제공

한화시스템은 도심 항공 교통(UAM)·위성통신 등 신사업 부문의 인력 확충을 위해 연말까지 100여명의 대규모 경력사원을 채용한다고 24일 밝혔다.

UAM 시장에서 ‘글로벌 No 1. 에어모빌리티 프로바이더’로 도약하고, 저궤도 위성통신 기술을 통한 ‘초공간 네트워크’ 기술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우수 인력을 대거 영입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한화시스템은 UAM 산업의 경쟁력인 항행·관제 인프라(CNSi) 및 유·무인 에어모빌리티 체계 설계 분야를 중심으로 선제적 인재 확보에 나선다.

또 위성 분야에서는 ▲저궤도 위성통신 기술 ISL(위성간 통신 기술) ▲위성 지상국 관제·운용 ▲RF(무선주파수) 송수신기 ▲초소형 위성 안테나 설계 ▲위성 SAR 영상처리 알고리즘 ▲위성통신 네트워크 설계 ▲위성통신 임베디드 SW 등의 개발을 주도해 나갈 인재를 모집한다.

방산분야도 ▲레이다 ▲전자광학 시스템 ▲해양 전투체계 ▲지능형 열화상 엔진모듈 ▲AI 알고리즘 ▲하드웨어 및 펌웨어 등의 연구개발 전문 인력을 채용한다.

모집 대상의 자격 요건은 모집 부문별로 상이하며, 한화그룹 공식 채용 사이트 ‘한화인’을 통해 지원서를 접수하면 된다. 모든 채용 절차는 비대면으로 진행되며 서류심사 이후 1차 실무 면접, 2차 임원 면접 등을 거쳐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한편, 한화시스템은 2019년 7월 국내 최초로 UAM 시장진출을 전격 발표했다. 지난해 2월부터 미국의 오버에어社와 함께 최적 속도 틸트로터(OSTR) 특허기술을 보유한 에어모빌리티 기체 ‘버터플라이’(Butterfly)를 공동개발 중이다.

또 기존의 통신·레이다 기술과 연계성이 높은 저궤도 위성통신 안테나 사업부문에 진출, 저궤도 위성 안테나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항공우주 시장에 적극 나서고 있다.

한화시스템은 최근 세계적인 우주인터넷 기업 ‘원웹’에 3억달러(한화 약 3450억원)를 투자해 영국 정부, 세계 3대 이동통신사인 인도 ‘바르티’, 세계 3대 통신위성 프랑스 기업 ‘유텔샛’, 일본 ‘소프트뱅크’ 등과 함께 이사회에 합류했다.

이세정 기자 s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