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 1분기 글로벌 TV 시장 1위···LG 올레드 출하량 역대 최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삼성, 올 1분기 글로벌 TV 시장 점유율 32.9%
LG 올레드 TV 올해 1분기 최대 출하량 달성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뉴스웨이 DB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올해 1분기 글로벌 TV 시장에서 활약을 이어갔다.

삼성전자는 올해 1분기 세계 TV 시장에서 금액 기준 점유율 1위를 유지했으며 LG전자는 같은 기간 올레드 TV 출하량 역대 최대 실적을 다시 썼다.

24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옴디아에 따르면 올해 1분기 글로벌 TV 시장은 금액 기준 전년 동기 대비 6.3% 감소한 256억7500만달러(한화 약 32조4250억), 수량 기준 4.3% 감소한 4907만대를 기록했다. 이는 코로나19로 인한 펜트업 수요가 주춤해 소폭 감소한 것으로 관측된다.

16년 연속 글로벌 TV 시장 연속 1위를 지키고 있는 삼성전자는 1분기 금액 기준 점유율 32.9%, 수량 기준 점유율 22.5%를 기록하며 선전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금액 기준 5.2%포인트(p), 수량 기준 4.7%p 오른 수치다.

삼성전자 측은 "'Neo QLED 8K'를 앞세운 QLED의 꾸준한 성장과 초대형·프리미엄 제품의 판매 호조로 경쟁사들과 큰 격차를 유지하며 1위를 유지했다"고 밝혔다.

QLED는 올 1분기에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한 330만대가 판매됐다. 이 중 삼성전자는 76% 가량을 차지하는 252만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25% 증가했다.

삼성 QLED는 2017년 이후 약 5년 만에 누적 판매 2800만대를 돌파했으며 올해 2분기까지 3000만대를 무난하게 돌파할 전망이다.

LG전자의 최상위 프리미엄 라인업 'LG 올레드 TV'도 올해 역대 1분기 출하량이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옴디아에 따르면 올 1분기 LG 올레드 TV 출하량은 전년 동기 대비 17% 늘어난 92만4600만대다.

LG전자는 OLED와 LCD를 포함한 TV 출하량 619만3600대를 달성했으며 1분기 TV 시장 점유율은 금액 기준 17.7%로 나타났다

전체 올레드 TV 시장은 1분기 출하량이 전년 동기 대비 24.7% 늘어난 148만6000대 규모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전 세계 LCD TV 출하량이 5% 줄어든 것과는 대조적이다.

LG전자는 전체 올레드 TV 시장에서 출하량 기준 점유율 62.2%를 차지하는 등 올레드 TV 명가 위상을 공고히 했다.

한편 올레드 TV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고속 성장이 예상된다. 옴디아에 따르면 올해 올레드 TV 출하량이 800만대에 이를 전망이다.

윤서영 기자 yunsy@

관련태그

#삼성

#LG

#QLED

#올레드

#TV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