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고흥군, 군민 76.6% 군정 ‘잘하고 있다’ 평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코리아정보리서치 2022년 군정 만족도 조사결과

이미지 확대thumbanil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지역발전을 위한 정책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군민을 대상으로 지난 1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군정 만족도 조사를 실시했다.

26일 고흥군에 따르면 고흥군이 군정운영을 잘하는지에 대한 질문에 군민 76.6%가 ‘잘하고 있다’고 평가해 높은 만족도를 나타낸 반면, ‘잘 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23.4%에 그쳤다.

군정 만족도는 남성 78.4%가 긍정적으로 평가해 여성 73.6%에 비해 높게 나왔다. 연령별로는 60대 이상 81.0%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군정에 대한 긍정적 평가가 높게 나온 데에는 역대 최대 규모의 국도비를 확보해 군정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고, 찾아가는 군민사랑방・들녘 간담회・현장행정 등 적극적인 소통행정으로 군민 본위의 행정을 펼친 점이 군민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

정주 만족도를 묻는 질문에는 매우 만족 51.7%, 대체로 만족 37.4%로 만족한다는 답변이 89.1%에 달해 군민들이 고흥에 거주하는 것에 대한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분야별 만족도를 살펴보면, 복지정책 만족도가 78.1%로 가장 높았고 생활안전 및 환경정책 만족도는 77.3%, 농수축산업정책 만족도는 77.0% 순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군 발전을 위한 6개 정책분야의 중요도를 묻는 설문에는 농수축산업 27.1%, 주민복지 23.6%, 문화관광 15.5%, 인구증대 12.8% 순으로 나타나 군민 절반 이상이 농수축산업과 주민복지 분야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고흥군이 가장 중점적으로 추진해야 할 정책으로는 일자리 창출과 고용유지가 29.5%로 조사됐고, 뒤를 이어 소상공인지원 21.7%, 농수축산물 판로확보 19.1% 순으로 제시됐다.

고흥군 관계자는 “민선 7기 3년 반 동안 오직 군민행복과 지역발전을 위해 노력한 것을 군민들께서 알아주신 것 같다”며, “민선 7기 남은 기간에도 현장에서 군민 여러분의 생생한 의견을 청취하여 군민이 주인이 되는 고흥군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여론조사 등록기관인 ㈜코리아정보리서치에서 고흥군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1,026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조사(50%)와 자동응답 방식(50%)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의 신뢰수준에 ±3.1%p이다.

호남 오영주 기자 2840917@

관련태그

#고흥군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