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재명, 조동연 사퇴에 “근거 없는 얘기 보도하고 사실 아니면 모른 척”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3일 ‘매타버스’ 유튜브 라이브 방송
“언론 환경이 사실 좀 안 좋아”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방송기자클럽 토론회. 사진=국회사진취재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지난 2일 서울 양천구 한국방송회관에서 열린 '방송기자클럽 토론회'에 참석해 토론회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과거 이혼 등 개인사로 사퇴한 조동연 전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 관련해 “(언론이) 극히 일부에 관한 것이긴 하지만 전혀 근거 없는 얘기들을 마구 ‘톱’으로 보도해 버리고 시간 지나 사실이 아닌 거로 밝혀지면 그냥 모른 척하는 것들이 너무 좀 심하기는 하다”고 말했다. 또 “가짜 정보들이 많지 않다. 가짜 뉴스의 피해를 너무 많이 보니까 좀 도와달라”고 했다.

이 후보는 3일 전북행 ‘매타버스(매주 타는 버스)’ 안에서 진행한 유튜브 라이브 방송에서 ‘조동연과 함께하라. 우리가 언론이다’라는 지지자의 실시간 댓글을 보고 이같이 말했다.

이 후보는 “언론 환경이 사실 좀 안 좋다. 언론이 왜곡 보도한다는 것 때문만은 아니고 우리는 도전자의 입장에 있기 때문에, 개혁 진보 개혁 진영이라고 하는 게 기본적으로 사회의 기득권 진영과 한판 승부를 하는 입장이기 때문에 사실 힘이 약하다”며 “어쩔 수 없는 현상이고 역사적 운명이니까 할 수 없는 것”이라고 했다. 현재의 언론 보도 지형이 자신과 민주당에 불리한 구도라는 점에 대한 안타까움을 우회적으로 표현한 것이다.

또 ‘대통령 되면 노무현·문재인처럼 기득권이 영향력 행사할 텐데 조선일보가 어떤 수를 써도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 같은 사람 이재명 정부에 넣으려고 할 텐데 어떻게 검증하겠냐’는 질문에는 웃으며 “문재인 대통령처럼 안 되려면 어떻게 하겠느냐 하는데 문재인 대통령 잘하고 계신다.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다만 여러 상황 때문에 만족스럽지 못하겠지만 최선을 다한다고 생각한다”고 강했다.

이어 “인사는 정말 중요한 일이다. 인사가 만사라는 김영삼 대통령 말도 있는데 형식적인 검증도 중요한데 실력 있는 사람을 써야 한다"며 "종교 지도자를 뽑는 것이 아니지 않느냐”고 했다.

이 후보는 “실력 있는 사람들을 뽑아서 일을 시키는 건데 일 잘하면 되지 출신이 어디냐. 피부색이 뭐냐 무슨 상관있느냐는 생각들을 가지고 있는 분도 계기다”며 “또 반대로 그런 것도 다 중요하다는 분도 계시다. 그것도 틀렸다고는 할 수 없으니까 잘 조화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후보는 2030 젊은 층에 기회를 주겠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는 “앞으로 기회가 되면 젊은 사람을 많이 써보려고 한다”며 “경력 많고 스펙도 좋고 이러면 안정적인 느낌도 있으니까 나이 든 사람을 쓰려고 한다. 그런 것도 필요하다. 그런데 진취적 사고가 필요한 영역의 인재들은 젊은 사람들을 좀 많이 써줘야 한다”고 말했다.

또 “지금 20~30대도 얼마든지 역할을 잘 할 수 있다”며 “특히 자연과학 기술 영역은 30대 또는 20대 교수들도 많다. 충분히 남을 가르칠 만큼 능력이 있다”고 했다.

문장원 기자 moon334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