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경북도, 농림부 밭작물공동경영체 육성사업에 8개소 선정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경상북도가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으로 추진 중인 내년도 밭작물공동경영체 육성지원사업에 8개소가 사업대상자로 선정돼 국비 40억원을 확보했다.

밭작물공동경영체 육성지원사업은 개소당 사업비인 10억 원의 90%가 보조금으로 지원되며, 시군에 특화된 원예작물을 공동 생산하는 경영체를 대상으로 서류평가와 발표평가를 거쳐 선정한다.

또 생산농가 조직화를 위한 컨설팅과 공동영농에 필요한 시설·장비를 2년에 걸쳐 지원한다. 사업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통합마케팅조직 참여 또는 조직화 취급액 40억원, 의무거출금 납부율 등의 자격요건이 있어 진입장벽은 높은 편이다.

이번 공모에 경북도는 김천 농업회사법인 햇빛촌(양파), 영주농협(사과), 영천 경북생약협동조합(작약), 상주 공검농협(배), 상주 중화농협(포도), 청도농협(복숭아), 고령 동고령농협(마늘), 성주 월항농협(참외) 8개소의 경영체가 선정됐다.

사업 참여 경영체는 체계적인 농산물 생산과 유통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농가조직화 교육․컨설팅, 공동이용농기계 및 품질관리․유통 시설을 지원받아 참여농가 생산비 절감 및 조직 취급물량 확대 등 사업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백승모 경북도 친환경농업과장은 “농산물의 시장교섭력 확보 및 지역단위 자율적 수급조절을 위해서는 주산지 중심의 공동경영체 육성이 필수적”이라면서, “조직화 육성을 통해 재배여건 및 유통시장 변화에 대응하고 농가소득이 향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홍성철 기자 newswaydg@naver.com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