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미래에셋생명, 매년 전 직원 봉사활동 참여···ESG경영 앞장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배려가 있는 따뜻한 자본주의의 실천’
1명 당 매년 8.4시간씩 봉사활동 참여

thumbanil
미래에셋생명이 ‘배려가 있는 따뜻한 자본주의의 실천’이라는 구호 아래 ESG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생명보험협회 공시 자료에 따르면 미래에셋생명은 2013년부터 2020년까지 8년간 총 7만7958시간의 임직원 봉사활동 시간을 기록했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으로 봉사활동의 제약이 있었던 2020년을 제외하면 연평균 1만 시간이 넘는다. 한 명당 매년 8.4시간씩 봉사활동에 참여한 것이다.

체계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통해 임직원들은 자연스럽게 다양한 봉사활동을 접하고 있다. 미래에셋생명은 ‘사회적 책임을 인식하고 실천합니다’라는 핵심가치를 공유하고 이익의 일부를 사회에 환원하고자 봉사단 6개를 운영한다. 모든 임직원은 봉사단에 소속돼 활동한다.

매년 설과 추석에는 소외될 수 있는 이웃들에게 명절 선물을 전달하고 독거노인들을 주기적으로 방문해 생필품을 지원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장애인 보호작업장 임가공 포장 봉사, 행복한 경로당 만들기, 국립서울현충원 묘역관리 활동 등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통해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이끌어내고 있다.

특히 서울대치과병원, 보건복지부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운영하고 있는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는 지역사회에서 큰 호응을 얻으며 2017년부터 계속 이어져오고 있다. 미래에셋생명 봉사자들과 서울대치과병원의 의료진이 직접 현장을 찾아가 구강 검진을 실시하고, 현장 치료가 어려운 환자들은 병원에서 별도로 진료하면서 도움이 필요한 독거노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있다.

장춘호 미래에셋생명 홍보실장은 “미래에셋생명은 사랑을 실천하는 보험업의 본질에 입각해 자긍심을 갖고 지속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할 것”이라며 “지역사회와 상생하는기업문화 구축을 통해 ESG 경영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이수정 기자 crystal@

관련태그

#esg

#미래에셋생명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