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글로벌오페라단 ‘오페라, 사랑을 만나다’ 내달 5일 공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창단 20주년을 맞이한 글로벌 오페라단(단장 김수정)과 12주년을 맞이한 사단법인 한국입양어린이합창단이 오는 11월 5일 오후 7시 30분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오페라 갈라콘서트 ‘오페라, 사랑을 만나다’를 선보인다.

예술감독 김수정과 지휘 김봉미, 연출 유혜상을 필두로 이태리 베로나 야외 오페라 극장에서 한국인 최초의 주역으로, 도쿄 오페라 극장에서도 청중을 제압한 폭발적인 가창력의 소프라노 임세경을 비롯, 테너 이동명, 전병호, 김성진 등 국내·외 활발한 연주 활동을 전개해나가고 있는 성악가들이 대거 참여, 지난 12년간 국내·외 무대와 언론에서 입양의 행복을 노래하는 과 함께 특별한 콘서트를 구성할 예정이다.

아름다운 로시니와 푸치니의 음악으로, 고난을 겪지만 용서를 통해 끝내 행복을 되찾는 로시니의 “신데렐라”, 그리고 진정한 사랑을 깨닫게 됨으로 행복의 의미를 알아가는 푸치니의 “투란도트“ 등을 통해 ‘사랑’ 과 ‘가족’의 의미를 되새겨 보는 시간을 선물하고, 한 지붕 두 가족인 두 단체가 만나 다양한 오페라 속 음악과 이야기를 통해 우리 시대의 진정한 사랑이 무엇인지 다시 한 번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갖고자 한다.

글로벌오페라단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단순한 갈라 콘서트형식이 아닌, 다양한 무대연출로 눈과 귀가 즐거운 무대를 준비하고 있어 코로나로 힘든 요즘, 웃음과 감동이 가득한 치유와 힐링의 순간이 될 것이라 주목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