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틀간 백신 이상반응 2161건 중 사망 3명···인과성 확인 안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연합뉴스

국내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진행되면서 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 건수도 계속 늘고 있다.

11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지난 9일부터 전날까지 이틀간 백신을 맞은 뒤 이상반응이 의심된다고 보건당국에 신고한 신규 사례는 총 2161건으로 집계됐다.

방역당국은 사망이나 중증 이상반응 의심 사례에 대해서는 향후 전문가 평가를 거쳐 접종과의 관련성을 확인할 방침이다.

백신 종류별로는 화이자 1천346건, 모더나 755건, 아스트라제네카 58건, 얀센 2건이다.

신규 사망신고는 3명이다. 사망자는 30대 남성, 40대 여성, 90대 남성으로 조사됐다.

30대 남성은 백신을 맞고 약 12일 뒤에 사망했으며, 기저질환 여부는 조사 중이다.

40대 여성과 90대 남성은 모두 접종 후 하루 만에 사망한 것으로 조사됐다. 40대 여성의 경우 기저질환은 없었고, 90대 남성은 심근경색을 앓고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 가운데 2명은 화이자, 나머지 1명은 모더나 백신을 맞은 것으로 조사됐으며 아직 접종과 사망 간 인과관계는 확인되지 않았다. 추진단은 전문가 평가를 거쳐 접종과 연관성이 있는지 확인할 예정이다.

중증 전신 알레르기 반응인 '아나필락시스' 의심 신고는 1건 늘었으며, 화이자 백신 접종자였다.

이지영 기자 dw038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