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금감원 예산 전폭지원”···고승범, 정은보와 첫 회동서 협력 의지 재확인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정부서울청사 집무실서 취임 후 첫 면담
‘가계부채·가상자산’ 현안 공동 대응키로
고승범 “공정하고 투명한 업무에 힘써야”
정은보 “금융위 정책 결정 뒷받침할 것”

이미지 확대thumbanil

(왼쪽부터)정은보 금융감독원장과 고승범 금융위원장 사진=금융위원회 제공

고승범 금융위원장과 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이 취임 후 첫 번째 회동에서 소통과 화합을 통해 현안에 공동으로 대응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했다.

2일 금융위는 이날 오전 고승범 위원장이 정부서울청사 집무실에서 정은보 금감원장과 면담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고승범 위원장은 정은보 금감원장의 취임을 축하하는 한편, 금융위와 금감원이 ‘한 몸으로’ 협력하자는 의지를 피력했다.

이어 두 기관의 진솔한 대화와 적극적 소통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앞으로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을 제안했다.

아울러 고 위원장은 금감원이 과중한 업무를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조직·예산 차원에서의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그러면서 금융위·금감원이 금융권, 이해관계자와 적극 소통해 금융 분야의 자율성과 창의력이 발휘되도록 하고, 그 과정에서 공정하고 투명한 업무 수행이 이뤄지도록 힘을 쏟아야 한다고 당부하기도 했다.

정은보 금감원장도 청문회를 거쳐 정식 취임한 고승범 위원장에게 축하 인사를 건내며 금감원 역시 정책과 감독에서 금융위와 호흡을 같이 하겠다고 화답했다. 금감원은 시장과 현장 가까이서 검사·감독 업무를 수행하는 만큼 금융위의 정책 결정·추진을 적극 뒷받침하겠다는 메시지다.

또 정 원장은 시장과 호흡하며 법과 원칙에 기반한 금융감독서비스를 제공하고, 금융소비자보호 기조가 금융시장에 뿌리내리도록 공동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자신했다.

이와 함께 고 위원장과 정 원장은 최근 우리 경제·금융을 둘러싼 각종 위험요인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 위기극복 과정에서 급증한 가계부채 등 우리 경제에 누적된 잠재리스크의 뇌관을 미리 제거하고, 가상자산사업자 신고가 임박한 가운데 금융디지털화 진전에 따른 변화를 예의주시하며 위험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고 위원장과 정 원장은 앞으로도 수시로 만나 긴밀한 관계를 더욱 돈독히 한다는 방침이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