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경총, ‘ESG 경영위원회’ 개최···“신뢰받는 경영문화 조성”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18개사 사장단 참여···ESG 자율경영 문화 확산 주도
책임투자 선도하는 국민연금과 정기적인 소통채널 마련
원칙 담은 ‘ESG 자율경영 실천을 위한 공동선언’ 채택

이미지 확대thumbanil
주요그룹 18개사가 기업주도 ESG 자율경영 활성화를 위한 전략을 공유하고 신뢰받는 기업 경영문화 조성에 앞장선다.

한국경영자총협회(이하 경총)는 26일 프레스센터에서 4대그룹 포함, 주요그룹 18개사 사장단이 참여한 가운데 제1차 ‘ESG 경영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ESG 경영위원회’에 참여한 주요그룹 18개사 대표들은 손경식 경총 회장을 위원장으로 추대하고, 기업의 환경·사회적 책임 준수와 투명하고 윤리적인 경영체계 확립 등의 원칙을 담은 ‘ESG 자율경영 실천을 위한 공동선언’과 ‘위원회 운영규정’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공동선언에는 온실가스 감축과 저탄소 자원선순환 경제를 선도하고, 비즈니스와 연계한 적극적인 사회공헌으로 내외부 고객과 주주, 관계기업, 지역, 사회가 함께 성장·발전하며, 투명하고 윤리적인 경영체계 확립과 ESG 자율공시를 통해 이해관계자와 적극 소통해 나가자는 내용이 담겼다.

참여기업들은 이날 공동선언을 시작으로, 기업주도 ESG 자율경영 활성화를 위한 전략을 공유하고, 관련 이슈의 정기적인 점검과 개선을 통해 건강한 산업 생태계를 조성해 나가기로 했다.

‘ESG 경영위원회’는 국내 ESG 책임투자를 선도하고 있는 국민연금 측과 정기적인 소통채널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제1차 ‘ESG 경영위원회’는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의 고위급 관계자를 초빙해 ‘국민연금의 ESG 관련 주주활동 방향과 기업 과제’를 주제로 이해관계자 대화를 가졌다.

이날 위원장을 맡은 손경식 회장 역시 국민연금과 ‘ESG 경영위원회’가 대한민국 ESG 경영이 연착륙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소통과 교류를 이어갈 것을 제안했다.

위원회 운영과 관련, 이동근 상근부회장은 “경영계 고위급 거버넌스로서 역할을 하게 될 ‘ESG 경영위원회’는 상·하반기 각 1회씩 연 2회 개최할 예정이며, 구체적인 과제는 각사 ESG 전담부서장이 참여하는 분기별 실무위원회를 통해 논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실무위원회는 ‘ESG 경영위원회’ 참여기업의 실무책임자를 중심으로 구성돼 향후 경영계 자율 권고 및 지침 마련, ESG 평가지표에 대한 개선과제 건의, 공동 연구조사 등 위원회 안건 및 운영에 관한 구체적 사항을 협의하게 된다.

이와 함께 경총은 ‘ESG 경영 실무과정’ 교육·연수 프로그램을 통해 개별기업이 ESG 대응 역량을 제고해 나갈 수 있도록 실질적 지원에 나서고 있다.

손경식 경총 회장은 “환경, 사회, 지배구조를 일컫는 ESG 이슈가 기업경영의 필수요소로 부상하면서, 기업을 평가하는 기준이 더 높아졌다”며, “경영계 고위급 거버넌스인 ‘ESG 경영위원회’를 통해 ESG 자율경영을 주도함으로써 국민으로부터 더욱 신뢰받는 기업 경영문화를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