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한은행, 5억달러 규모 ESG 채권 발행 성공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발행금리, 미국 5년물 국채금리에 0.65% 가산=1.375% 고정

thumbanil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이 지난 2018년 원화 녹색채권을 시작으로 2019년 USD 지속가능채권과 EUR 녹색채권, 2020년 USD·AUD 사회적 채권 등에 이어 여섯 번째 ESG채권 발행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15일 신한은행은 미화 5억불 규모의 5.5년 만기 외화 ESG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15일 밝혔다. 발행(쿠폰)금리는 미국 5년물 국채금리에 0.65%를 가산한 1.375%(고정)로 결정됐다. 이번 발행에는 뱅크 오브 아메리카(Bank of America), 비엔피 파리바(BNP Paribas), 크레딧 스위스(Credit Suisse), 에이치에스비씨(HSBC), 제이피 모건(JPMorgan), 미즈호(Mizuho)가 공동주간사로 참여했다.

신한은행은 이번 채권 발행이발행 풍부한 유동성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 확산 및 주요국의 통화정책 완화 등으로 인해 연초 대비 시장의 불확실성이 확대되는 상황 속에서도, ESG 형태의 조달 시도를 통해 관련 투자자들의 참여를 극대화하며 경쟁력 있는 금리로 발행되었다는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발행자금은 발행 취지에 부합하는 국내외 친환경 관련 사업 및 금융약자 지원 사업 등에 활용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그룹과 은행의 ESG 경영의지에 대한 시장참여자들의 신뢰도를 제고하고 투자자 저변을 확대해 나가기 위해 ESG채권 발행을 우선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