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국씨티은행, ‘제6차 기후행동 라운드테이블’ 개최

탄소중립 시대 국내 기업의 기후행동 동참

사진= 한국씨티은행

한국씨티은행은 오전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제6차 기후행동 라운드테이블’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라운드테이블은 세계자연기금 한국본부(WWF-Korea), CDP 한국위원회, 유엔글로벌콤팩트 한국협회(UNGC)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씨티은행과 주한영국대사관이 후원했으며, 다양한 국내 기업과 금융기관에서 참여했다.

이번 행사는 씨티은행이 2018년부터 세계자연기금 한국본부와 함께 진행하고 있는 기후행동 파트너십 ‘내일을 위한 변화(Change Now for Tomorrow)’ 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보다 많은 국내 기업들이 기후 행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실제적인 가이드를 제시하고 구체적인 행동 계획을 공유하는 것을 목적으로 개최됐다. 행사 진행 관련 코로나19에 따른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했다.

기조연설은 올해 11월 영국에서 개최되는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UNFCCC COP26) 알록 샤마 의장이 진행했다. 그는 탄소 중립 필요성 및 레이스 투 제로에 대해 언급했다. 이후 구체적인 재생에너지 관련 정책과 규제들을 살펴보고 ESG(환경·사회적책임·지배구조)시대의 기업 전략 및 국내 기업 사례 등을 통해 실질적인 이행 방안에 대해 논의가 이뤄졌다.

한편 씨티은행은 기후변화의 심각성과 기후 행동의 중요성에 대한 기업 인식 제고를 위해 WWF-Korea와 함께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올해 베스트 ESG 뱅크(Best ESG Bank)를 전략 목표로 설정하고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소통해 지속을 위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