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효성, 유영환 부사장 승진 등 2020 임원인사 단행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총 28명 규모···철저한 성과주의 원칙
신시장 개척 등 글로벌 경쟁력 강화 이끌 인사 중용

thumbanil
효성그룹이 10일 2020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효성은 경영지원실장인 유영환 전무<사진>의 부사장 승진과 13명의 신규 임원 선임을 포함해 총 28명 규모의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유영환 신임 부사장은 무역 사업과 해외 주재 경험이 풍부한 해외 전문가로 글로벌 감각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효성은 이번 인사와 관련해 “철저한 성과주의 원칙에 따라 단행됐다”며 “불확실한 경영환경 속에서 위기를 극복하며 회사의 성장을 이끌어내고, 신시장 개척으로 회사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인사들을 중용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VOC(고객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급변하는 환경에 적극 대처할 수 있는 경영 체제를 구축하는 차원”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인사로 조현준 회장이 강조해 온 VOC 경영이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조 회장은 이달 초 신년사에서도 “고객의 목소리를 나침반으로 삼아야 생존의 길을 찾을 수 있다”며 “숲속의 고객을 보는 기업, 그리고 그 숲을 더욱 풍성하게 하는 기업을 만들어 가자”고 당부한 바 있다.

이세정 기자 s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