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효성ITX “사물인터넷에 미래 있다”··· 조직개편 단행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2018년 매출7000억원 넘는 전문기업 성장” 비전선포

thumbanil

조현준 효성 정보통신PG장(사장)


효성ITX가 사물인터넷(IoT; Internet of Things)사업에 역량을 집중하겠다는 비전을 선포하고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9일 효성ITX에 따르면 남경환 대표는 최근 임직원 전체를 대상으로 “IT 사업의 핵심으로 각광받고 있는 사물인터넷 사업에 역량을 집중해 2018년까지 매출 7000억원 이상의 사물인터넷 부문 전문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비전을 선포했다.

비전 선포에 이어 효성ITX는 연구개발인력을 중심으로 시장분석, 마케팅, 수요처 발굴 등을 주요 업무로 하는 클라우드 사업팀과 R&D팀을 대표이사 직속으로 신설하는 등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이번 조직개편은 효성ITX가 사물인터넷 사업에 역량을 집중하기 위해서는 클라우드 솔루션 등 차별화된 기술력과 전문 인력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전략적 판단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효성ITX는 ‘센서-네트워크-플랫폼-어플리케이션’으로 이뤄져 있는 사물인터넷 분야에서 기존 인프라사업팀(서버 및 네트워크 담당), CDN사업팀(데이터처리)에 이어 클라우드 사업팀(플랫폼)과 연구개발 조직까지 갖춰 본격적인 사업화를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이같이 효성ITX가 사물인터넷 사업을 확대한 배경에는 조현준 효성 정보통신PG장(사장)의 역할이 컸다.

조현준 PG장은 최근 “사물인터넷은 1세대 유선 인터넷, 2세대 모바일 인터넷에 이은 제 3세대 디지털 발전을 뜻할 정도로 중요한 사업”이라고 강조했다.

조 PG장은 또 “기술 개발 및 연구에 지속적으로 투자하고 전문 인력육성 및 채용을 확대함으로써 효성ITX가 사물인터넷 분야에서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국내 최고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효성ITX는 올 하반기 기업 시장(B2B)을 겨냥한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를 출시하는 등 사업을 확대하는 한편 클라우드 연구 개발과 인력뱅크 구축에 집중할 계획이다.

현재 사물인터넷 시장은 전세계적으로 연간 11% 이상 성장해 세계 시장 규모가 2020년에 9364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미래창조과학부에 따르면 국내 시장도 2013년 2조2000억원 규모에서 2020년에는 10배 이상인 약 23조원으로 급성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효성ITX는 지난 2월 경기도 파주시에 있는 군 자녀 기숙형 사립고인 한민고등학교에 스마트스쿨용 클라우드 플랫폼을 공급하는 등 사물인터넷 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노력을 본격화하고 있다.

최원영 기자 lucas201@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