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상식 UP 뉴스]중금속·색소 김치 피하려면 ‘이것’ 확인하세요

연말이 다가오면서 본격적인 김장철이 시작됐는데요. 김장을 할 때 조리 기구를 잘못 선택하면 자칫 중금속, 색소 등 유해물질이 범벅된 김치를 버무리게 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다가올 김장에서 유해물질 걱정 없는 김치를 담그려면 어떤 점을 알아둬야 할까요? 식품안전처는 김장에 쓰는 대야, 매트, 비닐, 바가지, 고무장갑, 육수망 등이 모두 ‘식품용’인지 확인하는 게 필수라고 강조합니다.

식품용 조리 기구에는 ‘식품용’이라는 단어 또는 그림과 함께 세부 재질명(PE, PP), 사용 시 주의사항 등이 표시돼 있는데요. 제품에 나타난 표시사항을 확인한 후 반드시 용도에 적합한 제품을 선택해야 합니다.

특히 김치나 깍두기를 버무릴 때 많이 쓰는 빨간색 고무대야가 식품용이 아닌 경우 김장 과정에서 중금속이 용출될 우려가 있다는 사실. 마땅한 대야나 매트가 없을 때는 꼭 식품용 비닐을 덮어서 김치가 기구에 직접 닿지 않도록 하는 게 좋습니다.

양념용 육수를 우릴 때 역시 포장용으로 나온 빨간색 양파망을 쓰고는 하는데요. 양파망은 고온에서 색소 등이 녹아 나올 수 있으니 절대 사용은 금물. 대신 스테인리스 재질의 식품용 육수망을 이용해야 합니다.

어떤가요? 안전을 위한 김장 상식, ‘업그레이드’되셨나요?

박정아 기자 pja@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