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베스트투자증권, 언택트 주식투자 상담서비스 ‘인기몰이’

(사진=이베스트투자증권 제공)

이베스트투자증권은 코로나19 사태로 자사의 언텍트 투자상담 서비스인 프라임 오픈채팅방 회원수가 크게 증가했다고 15일 밝혔다.

프라임 오픈 채팅방은 카카오 오픈 채팅을 통해 이루어지는 이베스트투자증권의 주식투자 정보 제공서비스다. 이베스트투자증권의 프리미엄 투자서비스인 프라임 서비스의 하나로 실시간 종목상담, 추천주 제공, 투자정보 등의 정보를 제공하는 종목상담방과 투자전략 위주의 정보를 제공하는 투자정보방으로 구성돼 있다. 특이점으로는 투자자가 궁금한 종목을 문의할 수 있으며, 그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받을 수 있다.

지난 2016년 10월부터 시작한 오픈채팅방은 코로나19 사태 이후에 회원수가 급증했다. 올해 2월부터 5월까지 3개월 동안 가입한 회원 수는 지난 3년 4개월 동안의 가입자 수를 웃돌아 현재 약 2000여명이 넘는 회원이 참여하고 있다.

이베스트투자증권은 회원들의 거래 편의를 위해 프라임 오픈채팅방 내에 주식 주문창을 설치해 투자정보를 보면서 바로 주문을 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했다. 주문창을 클릭하면 차세대 MTS인 MINE으로 바로 연동돼 빠른 주문이 가능하다.

정성근 리테일사업부 대표는 “투자자들이 사설 주식정보방 등에 적지 않은 가입비를 내고서라도 가입할 만큼 투자정보에 목말라 있는 것 같다”며 “앞으로도 항상 투자자의 편에서 고급 투자정보를 무료로 사용하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프라임 서비스는 가입비, 월회비, 수수료 변동 없는 무료 서비스로 이베스트투자증권 MTS인 MINE과 Mobile 및 HTS에서 신청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 및 문의사항은 고객만족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고병훈 기자 kbh641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투자증권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갈월동)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회관 7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